본문 바로가기
아시아도시날씨/대만 여행, 타이베이날씨

구준엽, 서희원 결혼에 대한 비판에 맞선 대만 처제

by langkawi 2022. 3. 24.
반응형

구준엽, 서희원 결혼에 대해 비판적인 시작을 가진 대만 분들도 계시다는 걸 최근에 알았습니다. 두 사람의 결혼은 대만 매체의 좋은 소재가 되고, 뉴스, 신문들은 매일 그들의 얘기를 다뤘습니다. 특히 구준엽의 숨겨진 의로운 이야기가 밝혀지면서, 의인으로 여겨지면서, 그의 과거 행적에 숨겨졌던 감동적인 의로운 행위들이 밝혀지면서, 대만인들은 구준엽에 대해 깊은 호감을 갖게 됩니다.  하지만 이혼 105일 만에 갑작스러운 둘의 결혼에 대해, 유교적인 관점으로 부정적인 시각을 드러내는 사람도 있었습니다. 특히, 그녀의 어머니가 그 소식을 듣고, 황당해하며, 큰 화를 냈다는 게 알려지면서, 언론상으로 그녀의 입장이 난처해지기도 합니다. 그녀에게는 서희제라는 걸출한 동생이 있습니다. 어려서 같이 방송계를 누비며, 고락을 같이 했습니다. 이 동생이 누나를 대신해 언론 앞에 당당히 나가 기자회견을 합니다. 

 

구준엽씨 대만 도착, 격리, 재회, 그리고 대만 명리학자가 본 두사람의 궁합

 

구준엽-처제
대만 처제 서희제

 

구준엽, 서희원 결혼 대만의 시각

저는 약 3월 9일날 구준엽 씨가 대만으로 남편의 신분으로 갔다는 걸 알고, 매일 두 사람의 소식을 들었습니다. 대부분 낭만적인 사랑 얘기에 사람들이 감동했다는 것만 들어 다 그런 것인 줄 알았는데, 어떻게 보면, 긍정적인 것에 치중해서 보도한 매체의 영향이 컸던 거 같습니다. 위에서 언급했던 것처럼, 과거 관습적인 시각에서 이혼 105일 만에 두 아이의 어머니가, 갑작스럽게 재혼을 한다는 게 충격적으로 받아지는 사람도 있었고, 그 불이 더 커지기 전에 오해를 막고, 제대로 두 사람의 사랑을 이해시킬 사람이 필요했습니다. 이런 경우, 본인이 아무리 말을 잘해도 쉽지 않습니다. 주변인의 도움이 필요합니다. 그것도, 두 사람을 제일 잘 아는 사람 말이죠. 이때, 동생 서희제 씨가 과감히 나섭니다. 기자들을 앞으로요.  

 

서희원-가족
3딸의 어머니인 대만처제 서희제씨

구준엽, 서희원 두 사람의 사랑을 가장 잘아는

여동생 서희제 씨는 2살 어린 나이로 누나와 함께 연예 관련 같은 학교를 다니고, 초기부터 언니와 방송 생활을 시작하며, 함께 많은 프로그램을 진행합니다. 그의 명랑하고 재치 있는 입담은 그녀를 유명하게 했습니다. 클론도 언니와 함께 진행하는 프로그램에서 같이 만납니다. 이 프로그램 이름은 大s 小s 最精華(대, 소 서 최고짱) 언니를 大 s , 동생을 小 s라고 불렀습니다. 이 프로그램에서 클론과 두 자매가 만납니다. 서희제씨는 두 사람의 사랑의 시작부터, 이별까지 모든 걸 지켜봤고,  제3 자라로 누구보다도 두 사람에 대해 잘 알고 있고, 누구보다도 두 연인의 사랑과 결혼을 잘 설명할 수 있습니다. 

 

구준엽-서희원-가족
3자매와 클론

구준엽, 서희원 이별 이유

이별에 대해서는 여러 얘기가 있는데, 공통적으로 말하는 것들은, 그때 클론이 너무 유명했다는 겁니다. 특히 여성 팬들이 많았고, 솔로가 아니라 팀이었기 때문에, 개인적인 것에 자유롭지 못했습니다.  연예 사실이 부각되면 기획사 사업면에서 불리하기 때문에, 기획사에서 압력이 있었다는 것과, 서희원 가족 측에서도  결혼을 재촉했다는 소문이 있습니다. 그리고 구준엽 씨도 이 시기에는 결혼에 대한 준비가 되어있지 않았다고 합니다. 유명인으로서, 국제적인 만남을 제대로 하기가 힘들었고, 주변의 압력도 있고 그래서 어쩔 수 없이 헤어졌다고 보고 있습니다.  한국에서는 둘의 교제를 잘 몰랐지만, 대만에서는 많은 분들이 알고 있었고, 둘이 헤어질 때, 대만 여성 클론 팬들이, 서희원 씨를 많이 비난했다고 하네요, 그때, 나서서 진화시킨 게 동생 서희제 씨였습니다. 거의 24년 전이었기 때문에, 대만에도 유교적인 관념이 강했고, 서희원 씨는 일방적으로 당했다고 하네요, 거기에 맞서서 앞장서서 동생이 누나를 변호하고, 보호합니다. 아래는 누나가 울고 있는데, 둘의 사랑이 끝난 때였고, 거기에 대한 스트레스로 힘들어하는 모습입니다. 방송 중에 울고, 동생은 적극적으로 한 여성으로 다 짊어져야 하는 것에 대한 부당함과 누나의 입장을 잘 대변해 줍니다.

 

서희원-서희제
두 자매

기자들 앞에 인간적인 모습으로 맞서다

긴장된 순간이지만, 오랜 연예 생활을 한 베테랑의 모습을 충분히 즐길 수 있어 저는 탐복했습니다.  기자들의 질문에 앞서, 자기 한탄을 늘어놓습니다. 최근에 앨범을 발표했습니다. 이 분은 현재 대만의 톱스타 반열에 있습니다. 입담이 너무 좋고, 개방적인 성격, 그리고 솔직함도 있고, 무엇보다도, 끼가 장난 아닙니다. 많은 대만 분들이 그녀를 좋아합니다. 무슨 한탄을 하냐면, 최근에 앨범을 내놓았는데, 어떤 매체도 제대로 다루지 않는다는 겁니다. 두 사람의 뉴스에 자기의 앨범을 아무도 보도하지 않아, 두 사람에 의해 내가 이런 피해를 입게 될지는 정말 몰랐다고 재미있게 말합니다. 그러자 옆에 있던 남자가 " 아 맞아, 당신 앨범 냈지, 이 자리에서 한번 불러, 소개해 줘"라고 그녀 노래 선전을 돕습니다. 근데, 서희제 씨의 답변이 더 걸출합니다. "안돼, 가사 가 기억나지 않아" 현장에 다 큰 웃음이 나고, 이런 분위기에서 기자들의 질문이 시작됩니다. 드디어 긴장된 순간이 시작됩니다. 

 

구준엽-처제
대만 탑스타 서희제씨

 

모든 걸 지켜본 사람으로 그들의 사랑과 결혼을 얘기한다

처음 언니 서희원 씨 한 테, 둘의 결혼 얘기를 들었을 때, 믿기지 않았다고 합니다. 둘이 얼마나 깊게 사랑했는지 알고 있었고, 그게 20년 넘게 이어져 결실을 맺는다는 것에, 꿈속의 얘기처럼 들렸다고 합니다. 그리고 45세의 여성이 제2의 진정한 사랑의 대상을 찾는다는 게 얼마나 힘든 건지 기자들한테 반문합니다. 그리고 말합니다. 그런 사람이 있으면, 절대 놓치면 안 된다고, 구준엽 씨는 강원래 씨가 사고를 당한 후, 모든 활동을 중단하고, 병원 근처로 옮겨, 그의 가족과 함께, 강원래 씨를 돌봅니다. 그리고 회사와 주변의 강력한 요구에도, 응하지 않고, 혼자 무대를 서지 않습니다. 돈과 인기를 위해서라면, 무슨 짓이라도 하는 정글과 같은 연예 세계를 잘하는 대만 사람들은, 그의 행동에 의인이라는 칭찬을 아끼지 않습니다. 결국 정말 사랑할 만한 사람을 만났고, 그래서 사랑했고, 결혼할 수밖에 없다는 공통적인 인식을 모두가 갖게 합니다. 약 4분 정도의 영상입니다. 어떻게 보면, 유교적인 도덕과, 시시비비를 따지는 분위기 일 것 같지만, 아주 유쾌하게 회견을 이끌어 가는 그녀의 모습은 아래 영상에 있습니다. 

 

 

 

업데이트 소식

3월 20일 24년만의 재회를 한 두 사람은, 팬들을 위해 최근 그녀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2장의 사진과 짧은 글을 올립니다. 24년 재회를 위해 특별히 주문한 술과 갑자기 발견된 구준엽 씨의 문신 반지가 주 내용입니다, 

 

클릭!

 

 

728x90
반응형

댓글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