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아시아도시날씨/대만 여행, 타이베이날씨

구준엽, 서희원 대만 혼인신고 완료, 고추가루 뿌리는 장모

by langkawi 2022. 3. 29.
반응형

구준엽, 서희원 대만 혼인신고가 어제 전격 이뤄졌습니다. 3월 27일이 격리가 완전히 끝나는 날이고  다음 날, 28일 수속이 진행될 것이라고  예상, 대만의 매체가 집 주변, 등록 장소에 포진하고 뜨거운 취재 경쟁을 벌였습니다. 그날 장모가 사진과 글을 올려 주목을 받습니다.  

 

대만 입국 절차, 코로나 현황

 

구준엽, 서희원 대만 혼인 신고 열기

두 사람의 결혼 수속이 이뤄질  거라고 예상되는 어제, 대만 유병 방송국의 유튜브에서는  실황 중계를 하는 곳이 많았습니다. 호기심으로 참여했는데,  그녀의 아파트 출입구, 등록 장소에 매체 기자들이 포진하고 있었습니다.  유명인의 결혼식을 생중계하는 것은 본  적이 있어도, 혼인 신고 취재 경쟁은 내 생애 처음이라  좀 의아했습니다.  또 놀란 건, 생중계 유튜브에 한국 분들도 많이 들어와서 보고 계시다는 거였습니다. 요즘은 번역이 잘돼서 그런가, 서로 물어보고, 가르쳐주고 하면서, 대만, 한국 분 같이 생중계를 봤습니다. 참, 축구 경기도 아니고, 국경을 넘어, 하나의 프로그램을 같이 본다는 게 또한 신기했습니다. 

 

서희원-혼인-신고
3월 28일 취재 유부트 생방

현재 그에 대한 대만 사람들의 관심을 알 수 있는 영상, 첫 재회 과정 영상

 

너무나 뜨거웠던, 결혼 신고 취재, 계획 변경

대만 기자들이 이렇게 철저하게 일하는지 3월 9일 그가 도착하면서 알았습니다. 밤 11시에 넘게 도착했는데, 기자들이 기다리고 찰영을 하더라고요. 그리고 격리 10일 끝날 때, 끝나는 시점 밤 12시부터 수많은 방송국과 팬들이 밖에서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이  날 비가 내리고 있었는데, 비 맞으면서, 그녀 아파트 출구에서도 진을 치고 있는 모습 보면서, 오늘 혼인 신고하는 게 무척 부답스럽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리고 등록소 직원이, 자택 근처 말고, 다른 어느 지역의 신고소에서 해도 상관이 없다고 하더군요. 기자는 약간 당황해하더라고요. 여기서 할 줄 알았는데, 다른 곳도 가능하면, 대만 기자들의 수고가 모두 수포로 돌아가기 때문입니다.

구준엽-대만-혼인신고
밖에서 죽치고 있는 기자분들

등록서에서 기다리고 있는 기자들, 안팍으로 철저하게 취재 준비

서희원-혼인신고
대만 결혼 등기소

서희원 어머니의 등장

원래 그녀의 계획은 3월 27일 밤 12시를 이후, 격리가 완전히 해제되니, 다음 날, 아침 이른 시간에 등록을 마치려고 했다고 합니다. 그서, 기자들이 장난 아니게 진을 치고 있어, 당황했다고 합니다. 아마, 대만도 결혼식은 취재 해도, 결혼 신고를 취재하는 경우는 한국처럼 거의 없는가 봅니다. 이런 상황에서, 이날 오전에, 그녀의 어머니가 SNS에 수탉 사진과 짧은 글을 올립니다. 수탉은 딸을 노리는 남자를 상징합니다. 노란색이 올린 글인데, 중요 부분을 직역하면, " 어쩔 수가 없네, 어쩔 수가 없어, 너의 사랑을, 스트레스 안 받는 곳으로 떠나야겠다"

뒷얘기를 살펴보면, 이번 결혼은 이혼 105일 만에 갑자기 이뤄진 것으로 초기에 사람들은 인식했습니다. 몇 달 동안 전화로 소통하고, 둘이 정상으로 만나기 위해서는 결혼이 아니면, 대만 입국을 할 수 없었습니다. 방역 조건이 까다로워, 일반 외국인은 방문이 불가능합니다. 결혼 관련해서, 딸은 어머니와 거의 얘기를 하지 않은 걸로 보입니다. 아마 성격상의 차이 때문인 거 같습니다. 여기에 황여사가 크게 실망과 분노를 좀 느낀 거 같습니다. 

 

구준엽-장모
장모 황여사

그녀의 어머니 말고, 나이 드신 분들은 이혼 105만에 결혼한 것에 유교적인 시각으로 부정적으로 보는 사람이 있다는 걸 저는 나중에 알았습니다. 주류 매체에 의해 좋은 얘기만 들었는데, 아닌 사람도 소수는 아닌 듯합니다. 며칠 전에, 대만 유명인이 기자들 앞에서 아래와 같이 두 서희원 씨의 결혼에 대 놓고 비판을 합니다. 

 

 

초기에 두 사람의 결혼에 축복만이 있지 않았습니다. 한국은 마냥 축복을 많이 해줬는데, 두 아이의 엄마, 그리고 유명 연예인으로, 제대로 정보를 모르는 사람들이 비판을 하기도 했습니다. 이때, 본인이 직접 나서서, 설명을 할 수도 없는 노릇입니다. 한번 삐닥하게 어떤 집단이 보면, 그걸 제대로 잡기는 거의 불가능하기 때문이죠. 이 때, 제삼자로 기자들 앞에 용감이 나서서, 두 사람의 사랑, 결혼에 대해, 진실하고, 재치 있게, 설명합니다. 그녀의 동생 대만 답 스타 서희제입니다. 이 이후로, 많이 정리가 된 듯합니다. 

 

 

그들의 혼인 신고는 조용히 천천히 할 줄 알았는데

오후 늦게, 단신이 떴습니다. 둘이 정식으로 신고를 맞혔다는 뉴스였습니다. 집 앞에서부터 지키고 있는데, 어떻게 안 걸리고 했을까, 궁금해서 보니, 그녀가 계획을 당일 바꿉니다. 대리인을 통해, 신고를 하기로 결정합니다. 본인 대변인을 시켜 완료시키고, 저녁쯤에 대리인은 공식으로 매체에 " 정신으로 혼인 신고를 마쳤습니다"라고 발표합니다. 

 

대만 날씨, 기후 여행 옷차림 정보

 

구준엽-서희원-사랑-결혼
3월 28일 등록임

두 사람의 대만에서 행복하시기를 바랍니다. 

728x90
반응형

댓글0